Article Image



read

애플이 이미 USB-C to Lightning 케이블을 별도로 구매할 수 있도록 판매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이폰 XS 라인업에는 USB-A to Lightning 케이블 대신 USB-C to Lightning 케이블이 탑재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금, Macotakara의 리포트에 따르면 MFi 악세서리 제조사가 애플이 곧 MFi USB-C Lightning 케이블을 승인할 것인데, 승인하는 것과 동시에 가격 상승도 동반할 것이라고 합니다.

애플의 정품 USB-C to Lightning 과 마찬가지로, MFi 인증받은 케이블은 Lightning 연결을 약간 다른 버전으로 사용할 것인데, 현재보다 약 50센트 더 비쌀 것이라고 합니다.

Macotakara에 따르면 다음과 같습니다.

애플은 MFi licensing 프로그램 참여를 원하는 개발자들에게 애플 USB-C to Lightning 케이블의 생산을 승인할 것이라고 알렸다. 애플은 C48 Lightning 연결부를 C89 Lightning 연결부로, C68 Lightning 연결부를 C78 Lightning 연결부로, C12 Lightning 연결부를 C79 Lightning 연결부로 바꿀 계획을 하고 있고, 이와 동시에 가격은 $0.5 더 상승할 것이다.

9to5Mac도 아직 정확한 문서를 본 것은 아니지만, 리포트는 MFi USB-C Lightning 케이블은 새로운 C94 Lightning 연결부 사용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제조사들이 USB-C Lightning 케이블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C94 Lightning 연결부가 필수적이고, USB PD가 아닌 경우에는 최대 15W 파워를 공급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하고, USB PD와 호환 가능할려면 18W 충전이 가능해야 한다.

Macotakara는 MFi 서트파이 USB-C Lightning 케이블이 내년 중반에 시장을 휩쓸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애플도 “지금도 물론 USB-C Lightning 케이블을 쉽게 볼 수 있지만, 인증받지 못한 제품이기 때문에 그 위험감수는 당신 몫이라다”라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한편, 애플은 다음 주에 새롭게 새롭게 출시될 아이폰에는 18W USB-C 충전기가 번들로 제공될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습니다. 새로운 18W USB-C 충전기는 기존에 계속 번들로 공급되던 5W USB-A 충전기를 대체할 것이고, 그렇게 된다면 사용자들은 새로운 아이폰 구매 후, 추가적으로 악세서리를 구매하지 않아도 고속 충전이 가능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나 저번에 자세히 포스팅했다시피 애플의 18W USB-C 충전기 구매에는 제약이 있을 것입니다. 새롭게 출시되는 아이폰에는 번들로 제공되어 문제가 없지만, 새롭게 출시된 충전기만 따로 구매하고 싶은 사용자들은 구매가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당분간 생산되는 모든 물량은 번들로 들어가야 하기 때문에, 따로 판매할 물량이 없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어쨋든, 고속 충전기를 따로 구매하지 않아도 된다는 것은 소비자로서 굉장히 기쁜 소식이고, 애플이 악세서리 장사를 심하게 한다는 말이 많은데, 이런식으로 조금씩 개선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참조
  • 9to5mac.com

⇥ 관련 글

✚ 에어파워, 2019로 출시 연기되나..?!
✚ 9월 12일(한국시간 13일) 출시될 에어팟2, 에어파워 총정리
✚ [How to] 에어팟 블루투스 연결됐는데 소리가 안나올 때 해결 방법
✚ [How to] 에어팟 곡 넘김, 재생, 정지 각종 설정하는 방법 및 좌, 우 마이크 세팅 방법
✚ 애플 홈킷 악세서리 리스트에서 도어벨 아얘 삭제
✚ 2018 아이폰 18W USB-C 급속 충전기 별개로 구매 제한적일 것.
✚ 블루투스 5.0으로 여러기기 동시에 블루투스 연결 및 더 좋은 음질로 스트리밍 가능!
✚ [루머] 11인치 아이패드 프로, 맥미니, 1.57인치 그리고 1.78인치 애플워치, 에어파워 출시
⇥ 전체 글 목록
⇥ 카테고리
⇥ 구독하기
    Blog Logo

    ‘Knight’


    Published